경소설회랑

너라는 걸림돌

Write

Article Menu

facebooktwittergoogle pluspinterestkakao storyband
넌 지나치듯이 말했지. 난 너희들에게 있어 정말이지 걸림돌인 것 같아, 하고. 그 말을 부정할 수는 없었어. 사실이니까. 그리고 네가 사라져버린 지금도 넌 나에게 있어서 걸림돌이야.
넌 그때 나보고 행복하라고 말했지만, 그리고 더 이상 네가 나의 걸림돌이 아니게 되었다고 생각했겠지만 사실 그렇지 않아. 내 마음 속에서 네가 지워지지 않거든.
네가 없는 등굣길에서, 네가 없는 교실에서, 네가 없는 점심 식사에서, 네가 없는 하굣길에서 너를 느껴.
난 지금 정말 괴로워. 차라리 네가 있는 편이 더 나았는데 말이야. 그냥 내 옆에서 약간씩 폐를 끼치는, 그편이 훨씬 사랑스러웠는데 말이야…….

Writer

라스트알파

라스트알파

사랑해주세요

comment (4)

라스트알파
라스트알파 작성자 11.12.14. 01:31
음 하나 더 쓰려다 둘 다 망했군
미르
미르 11.12.14. 01:36
둘다 쓰려고 해서 둘다 글이 짧았군여...
미르
미르 11.12.14. 01:38
두명의 중심인물을 중심으로 따로 글을 쓴다는 게 재밌네요. 이 글이 더 길었다면 아마 이야기가 좀더 맛깔났을지도 모르겠네요.
호성軍
호성軍 12.02.01. 21:51
쓸쓸한 이야기네요. 개인적으로 비슷한 경험이 있기에 참 가슴이 아립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종 글
공지 『경소설회랑 창작공간』 비영리 공간 선언 (1) file 수려한꽃 2012.05.17. 78868
공지 글 올리기 전에 꼭 읽어주세요!! (3) file 수려한꽃 2012.01.21. 84530
71 이벤트 (한라만대)왜 아무도 한라만대를 쓰지 않을까? (2) aryan 2011.08.05. 3651
70 이벤트 (한라만대) 어두운 뒷골목의 3P (2) 한국초딩 2011.08.05. 3317
69 이벤트 [한라만대] 그게 바로 나야. (3) 별사냥꾼 2011.08.05. 3104
68 이벤트 (한라만대)두 번 다시 만담 따위는 쓰지 않겠어 (2) 마리 2011.08.05. 3131
67 이벤트 한라만대 총평 (5) 미르 2011.08.05. 4277
66 이벤트 (한)라만대 시작합니다 미르 2011.08.05. 3268  
이벤트 너라는 걸림돌 (4) 라스트알파 2011.12.14. 4399
64 이벤트 [라제뒤대]마이 트윈'즈 시스터! (1) 지우조영운 2012.06.04. 3065
63 이벤트 [라제뒤대] 능력자가 머무는 그 어느 집단 (1) coramdeokisys 2012.06.04. 3437
62 이벤트 [라제뒤대] 서큐버스에게 내 정력을 모두 빨려 TS! 소는말랐을까살쪘을까 2012.06.04. 6520  
61 이벤트 [라제뒤대] 나의 이웃 꼬마팬더님 겨울 2012.06.04. 3064  
60 이벤트 본격 라이트노벨 제목 + 뒤표지 소개문구 대회 개막! 칸나기 2012.06.04. 3425  
59 이벤트 [라제뒤대]이런 엔딩은 싫어! 한세희 2012.06.04. 3285  
58 이벤트 [라제뒤대] 미소녀 뿐인 천국에서 나는 1년간 고자다 얀데레포 2012.06.04. 3409  
57 이벤트 [라제뒤대] 군사부일愛 마리 2012.06.04. 3298  
이동할 페이지 번호 입력 후 엔터
('5'이하의 숫자)
of 5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