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소설회랑

황천트롤전쟁

Write

Article Menu

facebooktwittergoogle pluspinterestkakao storyband

힘세고 강한 아침, 만일 내게 묻는다면 나는 우쉬-쿠루 진

나는 응답했다. 아침에. 열한개의 사슬 편지가 종을 울리며 내 방으로 진입할 적에.

크고 아름다운 거인족의 어금니에 걸맞는 위엄담긴 도둑질. 

버섯구름 봉우리의 사악한 힘쎈이끼를 살해하러 떠났다. 동료들과 함께.

그러나 거기엔 존재하고 있었다. 비열한 조합의 전사들이. 나약한 밤요정들과, 비천한 땅귀신들이, 그리고 난쟁이들이! 그들은 총가루를 터뜨리며 동지들을 쓰러뜨렸다. 끌어들여서. 술집없는 상황이 우리를 습격했다. 친구들의 눈에서 기색이 사라졌다.

그러나 모든것이 넘어가기 전에-! 그들이 나타났다.

잊혀진 선조의 황천 거인족들이!

그들의 자색 피부는 나이로 부들부들 떨고 있었다.

무리에 영광 있다!

comment (1)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종 글
공지 『경소설회랑 창작공간』 비영리 공간 선언 (1) file 수려한꽃 2012.05.17. 78868
공지 글 올리기 전에 꼭 읽어주세요!! (3) file 수려한꽃 2012.01.21. 84530
170 프롤로그! Twins? Twins! 데꼬드 2010.05.21. 6535  
프롤로그! 황천트롤전쟁 (1) 김능력무 2010.05.31. 6297
168 프롤로그! 판타지 소설 (3) 칸나기 2010.10.19. 6014
167 프롤로그! 강간에 의한 첫섹스, 살인, 미소 더워드 2010.12.02. 5903  
166 프롤로그! 흙범 김능력무 2010.05.31. 5852  
165 프롤로그! (가제)팡팡 월드 (3) 히노카케라 2010.05.31. 5840
164 프롤로그! 절기의 아카식 레코드 여령 2013.01.09. 5612  
163 프롤로그! 경소설회랑·프롤로거오픈&부처님오신날 기념 엽편: 프롤로그 (2) 위래 2010.05.21. 5420
162 프롤로그! 싸버리겠다! (2) 도그 2010.05.31. 5215
161 프롤로그! 시나브로 내리는 소나기의 여름(수정) (3) 칸나기 2010.07.26. 5186
160 프롤로그! 터키석의 소년기사 이웃집드로이드 2010.05.22. 5173  
159 프롤로그! 공돌이만이 세기말에 살아 남을 수 있는 유일한 종족이다. 안녕 내이름은 김삼식 (1) latte 2010.05.30. 5135
158 프롤로그! 편의점 이야기 (2) 칸나기 2010.06.29. 5081
157 프롤로그! Lightning Saviors 휴대전화와 하늘을 나는 소녀 데꼬드 2010.05.31. 4917  
156 프롤로그! 인형 살해자 샤유 2010.05.21. 4889  
이동할 페이지 번호 입력 후 엔터
('12'이하의 숫자)
of 12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