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소설회랑

[판프대] 고르디우스

Write

Article Menu

facebooktwittergoogle pluspinterestkakao storyband
  • 19:48 Aug 25, 2019
  • 95 views
  • LETTERS

  • By SH
협업 참여 동의

언제나, 시운전은 필수인 법이다.

노인은 손을 벌벌 떨며 빨간 스위치에 손을 가져다 대-

려는 찰나 누군가 문을 뻥 차고 들어온다.

"뭐뭐뭐뭐야?"

"아, 안녕하십니까, 박사님. 이 흐름에서 29번째로 타임머신을 발명하신 것을 대단히 축하드립니다. 다만 저희가, 이 시공간의 과도한 중첩, 다시 말해 시간루프를 발견했거든요."

"그게 무슨-"

"소리냐면, 박사님은 지금 그 스위치를 3240번째 누르려 한다는 소리죠. 기억 안나십니까? 물론 기억 안나실테지만."

"잠깐, 나는-"

"아, 박사님. 아시잖습니까. 3분 전으로 되돌아갔을 때 남는 사실은,  박사님은 또 3분 후에 스위치를 누르게 될 것이라는 것 뿐입니다. 다들 알면서 이런 실수를 하죠. 하지만 괜찮습니다. 기계를 처음 다루면 실수할 수도 있는 법이고, 그런 실수를 수습하기 위해 우리가 있는 거니까요. 팔 내미십쇼."

노인은 멍하니 팔을 내민다.

"자 여기, 저희가 드리는 약소한 선물입니다. 여기, 시계의 버튼을 눌렀을때 초록이라면 올 클리어. 빨강이라면 박사님의 시공 흐름에서 최소 한 번 이상 '중첩' 그러니까 루프가 발생한 겁니다!"

"어... 고맙네. 근데 이해가 되지 않는게 있다만."

"물론 전부 이해가 되지 않으실 겁니다. 하지만 그런 건 나중에 천천히-"

"3분이 아니야, 한 시간 돌릴 생각이었지."

노인의 말이 끝나기도 전에, 야옹- 하는 소리와 함께 고양이 한 마리가 계기판 위로 철썩 추락한다. 파이프오르간 같은 벽면에 빛이 차오르기 시작한다.

"시발."

---

"흐름 베타-203에 로젠 요원 고립됨. 루프 언롤링 실패. 투입 이후 최소 십만삼천오백회의-"

"아, 됐어. 그런 지루한 브리핑은 됐고."

금발의 여인이 점착폭탄을 집어 들며 씩 웃는다.

"결국 답은 하나뿐이라는 거지?"

"......알렉산드로스 요원의 투입 요청 승인됨. 30단위시간내에 출동 바람. 이상."

comment (2)

SH 작성자 19.08.25. 19:48
아무튼 반바지 베낀 거 아님
까치우
까치우 SH 19.08.26. 21:52
철벽방어 미쳤습니까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종 글
공지 『경소설회랑 창작공간』 비영리 공간 선언 (1) file 수려한꽃 2012.05.17. 78848
공지 글 올리기 전에 꼭 읽어주세요!! (3) file 수려한꽃 2012.01.21. 84504
917 마음대로 ☆ [ 인디켓 참여 동의 ] 항목이 추가되었습니다 ★ (1) file 수려한꽃 2012.09.08. 82620
916 자유 접은 날개를 편 밤에 (1) Shirley 2012.03.25. 30623
915 자유 『자유롭게』게시판 규칙(2011.9.27) (4) Admin 2010.08.15. 19726
914 팬픽 [나와 호랑이님]나와 세희년(미완) (7) 로쉬크 2011.07.13. 18295
913 이벤트 [라제뒤대] 여동생과 오빠가 부모 몰래... '충격' (5) 나노 2012.06.04. 16313
912 연재 인카운터 신드롬-[2. Encounter 나-이시호는 한탄하면서도 손을 뻗는다.](4) (2) Leth 2013.05.07. 15145
911 연재 인카운터 신드롬-[2. Encounter 나-이시호는 한탄하면서도 손을 뻗는다.](2) Leth 2013.05.01. 15024  
910 연재 인카운터 신드롬-[2. Encounter 나-이시호는 한탄하면서도 손을 뻗는다.](1) Leth 2013.04.27. 14985  
909 단편 함락 유희 (1) 티로백 2016.07.18. 14819
908 연재 인카운터 신드롬-[2. Encounter 나-이시호는 한탄하면서도 손을 뻗는다.](3) Leth 2013.05.03. 14448  
907 연재 인카운터 신드롬-[1. Encounter 소녀-‘유하임’이라는 바보에 대해서](4) Leth 2013.04.23. 13494  
906 연재 인카운터 신드롬-[1. Encounter 소녀-‘유하임’이라는 바보에 대해서](6) Leth 2013.04.26. 13383  
905 연재 인카운터 신드롬-[1. Encounter 소녀-‘유하임’이라는 바보에 대해서](3) Leth 2013.04.22. 13184  
904 연재 인카운터 신드롬-[1. Encounter 소녀-‘유하임’이라는 바보에 대해서](2) (1) Leth 2013.04.19. 13149
903 단편 모기와 가설 (6) 위래 2010.05.09. 12699
이동할 페이지 번호 입력 후 엔터
('62'이하의 숫자)
of 62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