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소설회랑

로큐브! 1권 감상평

Write

Article Menu

facebooktwittergoogle pluspinterestkakao storyband
  • 12:02 Apr 19, 2010
  • 4204 views
  • LETTERS

  • By 칸나기
스포일러 아오야마 사구
주의사항 팅클

    

스포츠 특기생으로 고등학교에 추천입학한 주인공 스바루.         
하지만 그렇게 농구에 대한 부푼 꿈을 갖고 학교에 입학했건만 정작 농구부는 부장의 삽질에 의해 1년간 휴부 선고를 받고.        
여러가지 이유들이 동시에 겹치면서 주인공은 농구에 대한 꿈을 포기하는 지경에 이른다.        
그때 스바루의 이모이자 초등학교 교사인 미호시는 스바루에게 자기가 감독하고 있는 초등학교 여자 농구부의 코치를 맡아달라고 제안을 해오게 되는데...        

        

본격 로리 캐릭들이 농구하는 소설 로큐브.        

        
처음 표지와 띠지 광고만 본 이들은 대충 로리캐릭터들을 내세운 단순한 모에물로 착각하기 쉽상인데        
본질은 전형적인 열혈 스포츠물이다.     

        
농구를 반쯤 포기한 주인공이 농구를 무진장 하고 싶어하는 초등학생 5명과 만나게 되고.        
이런 갈등 저런 갈등이 모이고 모여        
결국에는 초등학생들의 열정에 감화된 주인공이 "나도 농구 계속 하고 싶었뜸!"이라고 외치면서 승리를 쟁취한다는 내용.        

        

작품 전반에 깔린 갈등도 오버스럽지않고 충분히 공감할 수 있는 청춘남녀의 고민이었고        
(다만 주인공은 차치하고서라도 초등학생이 이런 갈등을 하고 있다는건 역시 라노벨스럽다고 할 수 있는 부분)        
메인 히로인이라 할 수 있는 토모카(로큐브 1권 표지의 소녀)가 가진 갈등과 주인공 스바루의 갈등이 충돌하며 벌어지는 사건 같은 것도 열혈 스포츠물에서 자주 보이는 청춘! 같은 느낌이라 꽤 좋았다.        

        
거기다가 일단 작품 자체가 위치하고 있는 장르가 라이트노벨이라는 작품군이기 때문에        
이곳 저곳에서 로리캐릭터들을 이용한 라이트노벨적 사건들도 당연하지만 보이게 되는데.        

특히 마지막 결전 농구시합 부분에서 히나타가 (일부러)넘어지면서 보여준 모에한 모습(거기에 그 장면 일러까지 있다!)은        
말 그대로 '모에'~    
거기다가 그 모에한 시츄에이션이라는 것이 단순히 독자들에게 어필하기 위한 단순한 서비스 장면이 아니라         
소설 내적으로도 중요한 장치였던 만큼, 이러한 부분이 특히 눈길을 잡아끈다.        

        

전체적으로 복선을 잘 깔았고, 훌륭하게 회수했음.        

        
그중에서도 포텐이 최고로 폭발한 장면은 최후의 최후, 소설 1권의 클라이막스 장면이 되는         
토모카와 마호의 패스장면.        
그 장면이야 말로 작중 등장인물들이 작중 내내 계속해서 외치고 있던 "내가 있어야할 장소. 있고 싶은 장소. 우리들이 지금 같이 있는 장소"에 대한 내용은 물론.         
우정, 청춘, 열혈. 거기에 호흡까지 완벽하게 일치했던 장면이라고 생각한다.        

        
그밖에도 농구 시합 전반으로 걸쳐 있던 각각 캐릭터들의 특징을 부각시켰던 장면도 좋았던 부분.
아이리의 키에 대한 콤플렉스, 히나타의 연약한 모습─을 이용한 작전, 마호에게 지지 않으려는 사키의 투쟁심, 거기에 무대포로 활약하는 마호.        
마지막으로 경기 종료 3분전 폭발하는 에이스 토모카의 경기력까지.        

한 마디로 잘 만든 스포츠물. 

2권 구매 확정.        

        

 

 

추신 : 2권에 대해서는 조금 걱정되는 것이, 농구 스포츠물인 이상 후권에서도 농구 경기가 등장하는 것은 필연일지언데

1권에서 각 캐릭터 특징을 이용한 최고의 경기를 보여줬다고 생각되기 때문에. 과연 작가가 어떻게 수습할지가 걱정된다.

뭐, 작가가 어떻게든 알아서 하겠지.

 

 

추신 : 근데 나는 마호가 주인공 앞에서 치마 들추는것만 보고 저애가 메인 히로인이겠거니 싶었는데         정작 메인 히로인은 토모카네요.         마지막에서 아이리에게 질투하는 것도 그렇고, 결말 자체도 그렇고.         근데 이렇게 되면 농구부 휴부 시킨 부장과 같은 길을 걷게 될텐데. 주인공 녀석.        

 

comment (4)

조병놀 10.04.19. 14:55
엌ㅋㅋㅋㅋ

로리콘새끼가 주인공이라니 ㅋㅋ


열혈스포츠물일테니 라이벌들이 등장하겠지 아마?
싱글러
싱글러 10.04.19. 16:58

그래서 초딩 츤츤츤데레가 나온다는 거에요 안 나온다는 거에요?

칸나기 싱글러 10.04.22. 12:34

츤데레 따윈 없ㅋ엉ㅋ

시오 10.04.22. 02:31

일러스트 빼고 다 마음에 드는 소설이네요.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스포일러
60 한국 스포일러가 있는 리뷰일 경우 Admin 2014.03.27. 966 YES
59 일본(해외) 구/신약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 이 작품 500편에 가까울 정도로 팬픽써온 팬의 입장에서 에이틴 2014.04.27. 1526 YES
58 일본(해외) 아마기 브릴리언트 파크 1,2권 감상 (1) 아님이 2014.05.05. 3205 YES
57 한국 까치우님이 보내주신 류호성 작가님의 '손만 잡고 잤습니다' 1권 감상 에이틴 2014.06.07. 1538 YES
56 한국 노벨 배틀러-라이트노벨은 예술이 될 수 있는가? (1) 메르크뷔어디히리베 2014.09.21. 1309 YES
55 한국 『반쪽 날개의 종이학과 허세 부리는 니체』감상 소라미치 2015.03.08. 973 YES
54 일본(해외) 룸넘버.1301 소감 타임머신 2014.05.10. 1718 YES
53 일본(해외) [나는 친구가 적다] 쿠스노키 유키무라 캐릭터에 대해서 (2) file 소라미치 2015.03.29. 5948 YES
52 한국 반쪽 날개의 종이학과 허세 부리는 니체 감상 (1) MIN 2016.02.04. 1364 YES
51 일본(해외) 가든 로스트 file 까치우 2016.11.14. 632 YES
50 일본(해외) 케무리쿠사 - 있을법한 세계 (1) file 네크 2019.03.15. 278 YES
49 한국 [망겜의 성기사] 재밌습니다 (1) 형이상학적 2019.07.26. 321 YES
48 일본(해외) <개구리> - 모옌 (1) file 형이상학적 2019.08.07. 327 YES
47 한국 [감상] 반쪽 날개의 종이학과 허세 부리는 니체 (1) file AERO 2015.02.24. 1451 YES
46 한국 「피구왕 서영」 독후감 file 까치우 2019.07.28. 271 YES
이동할 페이지 번호 입력 후 엔터
('4'이하의 숫자)
of 4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