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소설회랑

<물속 골리앗> - 김애란

Write

Article Menu

facebooktwittergoogle pluspinterestkakao storyband
스포일러 YES


이번에 나온 젊은작가상 10주년 특별판을 읽어보았다. 편혜영과 정지돈은 이미 읽어봤으니 다른 다섯이 마음에 들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샀는데, 김애란 <물속 골리앗>이 개중 가장 마음에 들었다. 그리고 마음에 든 요소를 최대한 반성해보면, 아마 이 글에서 그린 이미지가 수려했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오직 한 가정만이 남은 오래된 아파트에서 폭우가 쏟아져 범람하는 바깥을 바라보고, 마치 지구 최후의 날처럼 물이 불어나 밖으로 나가, 모든 게 잠긴 도시에서 우뚝 선 타워크레인 위에 버티고 선 주인공이 머릿속에 그려진다. 그리고 이런 이미지를 내가 좋아한다는 점까지 포함해야 공정할 것이다.


다만 이런 이미지를 즐기는 사람이 나 뿐은 아닐 거라 생각한다. 물은 생명이 시작한 곳인 동시에 끝나는 곳이고, 모든 것을 머금은 물은 부드러우면서도 역겹다. 만화 <ARIA>에서 물에 반쯤 잠긴 세계의 반짝이는 명랑성을 보여주는 것과 대조적이게도, J.G.발라드의 <물에 잠긴 세계>는 거룩하면서도 건조한, 칙칙한 수면을 그려낸다. 어느 쪽이 더 좋다고 말할 필요도 없다. 우리는 사랑하는 상대의 매끄러운 살결을 상상하면서도, 동시에 그 상대의, 중립적으로 판단한다면 조금 역겨울 구석까지도 좋아하니까. 상쾌하게 빛나는 아쿠아마린 빛 수면을 바라보며, 그 물이 집어삼킨 오수와 시체를 떠올릴 수 있는 게 사람이다.


또한 <물속>은 단지 이런 이미지를 예술적이고 붕 뜬 공간에서만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현실과 연결된 무언가로 활용한 모양이다. 경제적, 사회적으로 소외된 주인공이 모든 것이 물에 파묻힌 공간 속에서 유일하게 생존한-그러나 여전히 소외된-이로 남는 점이라거나, 타워크레인 위에서 철거 반대 시위를 하던 아버지와 최후에 주인공이 버티고 선 타워크레인과의 연관성 등. 이 부분에 대한 이야기는 사실 그리 관심이 가진 않아서 하고 싶진 않다. 나 이외에도 이런 부분을 잘 지적해준 사람이 많으리라 생각한다.


추가로, 주인공을 왜 구태여 소년으로 설정했는지는 조금 의문이다. 어머니와의 단절, 아버지와의 연결을 위해서일까? 이런 이야기를 하는 이유는 단순한데, 글 속에서 주인공이 딱히 남성적인 인물로 느껴지지 않았던 탓이다. 사춘기가 오기 전의 어린 아이라고 한다면 할 말은 없지만, 그 두루뭉실한 영역을 활용하고자 한다면 역시 굳이 소년으로 할 이유는 없을 것이다. 이따금씩 주인공의 생각을 보면서 서술 속의 ‘소년’이라는 단어와 상당한 괴리감을 느꼈다. 누군가 이 부분에 대해 아는 사람이 있다면 설명해주면 좋겠다.




Writer

형이상학적

글 잘 쓰고 싶다

comment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스포일러
153 일본(해외) while(!(succeed=try())sleep(0); /*될 수 있어! SE 1권*/ (1) file 아카사 2012.03.04. 4806
152 일본(해외) 될 수 있어 SE 2권 - 분칠된 책임회피 아카사 2012.07.23. 4712
151 한국 숨덕부 3권 - 하나의 극단은 또 다른 하나의 극단을 낳는다. (4) 아카사 2013.02.25. 4659
150 일본(해외) 카와하라 레키-액셀월드 6권 정화의 신녀 사호. 2012.09.09. 4629
149 일본(해외) 카와하라 레키-액셀 월드 1 흑설공주의 귀환 (1) 사호. 2012.09.09. 4542
148 일본(해외) 네거티브 해피 체인 소 에지 (2) file 아카사 2010.05.09. 4520 타키모토 타츠히코
147 일본(해외) 검의 여왕과 낙인의 아이 감상. (2) file k01980 2010.08.14. 4403 스기이 히카루
146 일본(해외) 도시락 전쟁 5권 엔마 2010.08.12. 4363 아사우라
145 한국 어느날 사물함을 열어보니 팬티가 들어있었습니다 감상 화룡 2012.10.31. 4351
144 일본(해외) 로큐브! 1권 감상평 (4) 칸나기 2010.04.19. 4204 아오야마 사구
143 일본(해외) 내 여동생이 이렇게 귀여울 리가 없어 6 (1) file 모리노 2010.10.22. 4196 후시미 츠카사
142 한국 가랑-우리집 아기고양이 1권 사호. 2013.01.21. 4121
141 일본(해외) 하느님의 메모장 1권 감상평 (2) file 칸나기 2010.04.19. 4077 스기이 히카루
140 한국 괴담갑 1면-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이야기 (2) file 아카사 2010.09.26. 4068 오트슨
139 한국 가랑-우리집 아기고양이 1권 사호. 2013.01.21. 4041
prev
이동할 페이지 번호 입력 후 엔터
('12'이하의 숫자)
of 12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