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한대

Re; Re; Re; Re; Re; 사유서

by 네크 posted Jul 30, 2017 (23시 03분 21초) Replies 1 Letters cou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협업 참여 동의


세실 양에게.


학생의 연구는 언제나 흥미롭게 생각했습니다만, 이런식의 변명은 학생의 행실로부터 상상할수 있는 최악의 종류의 것이로군요. 학생에게 지나치게 기대했던 제가 잘못한 것일까요? 앞으로의 답장은 읽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개학하면 보도록 합시다.


지도교수 최한석.



-------------------------------------


7월 4일 18:19, 세실<c3il_ort@pmail.con>님이 작성:


존경하는 교수님께.


전 진실만을 이야기했을 뿐입니다. 정말로 제가 보낸 사유서를 정독하셨다면, 제 사정을 참작해주실수 있다는 사실을 충분히 납득하실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제발, 부탁드립니다.


친애하는.

세실 오르하르트.



--------------------------------------


7월 4일 18:10, 최한석<chs582011@pn.uni>님이 작성:


세실 양에게.


그런식의 허황된 이야기를 믿으라고 하는건가요? 제가 사회학 교수라지만, 그럼에도 저는 논리와 증거가 기반된 추론을 따르는 지식의 사람이기도 합니다. 세실 양의 능력이라면 제가 내어준 방학 과제인 '자경단이 사회에 미치는 영향 평가'를 충분히 해낼수 있다고 믿습니다. 

더이상의 거짓말은 하지 않기만을 빕니다.


지도교수 최한석.



-----------------------------------------

7월 4일 17:21, 세실<c3il_ort@pmail.con>님이 작성:


존경하는 교수님께.


제가 최 교수님의 강의중 가장 인상깊게 들었던 수업은, 여론에 있어서 논란의 당사자가 가질 수 있는 책임감에 대한 이야기였습니다. 다른 학생들은 제 3자의 입장에서 그 수업을 들었겠지만, 언제나 논란의 주체가 될 수 있는 입장으로써 저는 그 수업을 허투루 들을 수 없었습니다.

이번 사유서는, 그러한 강의로부터 학습한 제 죄책감에서 비롯된 갈등에서 추론해낸 진지한 결론입니다. 부디 교수님도 제 사정을 진지하게 참작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친애하는.

세실 오르하르트.


-------------------------------


7월 4일 15:10, 최한석<chs582011@pn.uni>님이 작성:


세실 양에게.


사유서는 읽었습니다. 하지만 당신은 대학생입니다. 슬슬 현실을 직시하는게 좋으리라 생각합니다.  훌륭한 과제와 함께 방학이 끝나면 뵙겠습니다.



지도교수 최한석.


-----------------------------------------

7월 4일 08:14, 세실<c3il_ort@pmail.con>님이 작성:


존경하는 교수님께.


이번 여름방학 과제로 내어주신 '자경단이 사회에 미치는 영향 평가' 과제는, 제 자신이 마법소녀 '베르미☆스타체이서'이기 때문에 객관적으로 작성할 수 없다고 사료됩니다. 첨부 문서에는 제 자신의 존재 증명과 함께 이에 대한 제 생각을 자세히 적어놓았습니다. 부디 제 상황을 고려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친애하는,

세실 오르하르트.


첨부파일 : <사유서.txt(201kb)>



RECOMMENDED

Who's 네크

profile

티-스토리 applejack.tistory.com

트위타 @nec092

게임 리뷰하는 팟캐스트 우물파는 게이머들의 리뷰에도 참여하고 있습니다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